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토진간담[吐盡肝膽]~토찬[吐餐]~토탈[兎脫]~토포악발[吐哺握髮]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421  

토저가규규[兎罝歌赳赳] 시전(詩傳) 토저(兎罝)편은 무장의 규규(赳赳)한 것을 노래한 것이다.

토좌[土銼] 토촤는 흙으로 구워 만든 질솥을 말한다.

토진간담[吐盡肝膽] 간과 쓸개를 모두 토한다. 솔직하게 속마음을 숨김없이 다 털어놓음.

토찬[吐餐] 선비를 극진히 대우한다는 뜻이다. 옛날 주공(周公)이 찾아오는 손님을 성의껏 접대하여 밥을 먹거나 머리를 감을 때에 손님이 오면 먹던 밥은 뱉고 감던 머리는 쥐고서 바로 나가 마중하였다고 한다. <史記 魯世家>

토천[免遷] 문경(聞慶) 고을에 있는 관갑천(串岬遷)의 이칭. 용연(龍淵)의 동쪽 언덕을 말하는데 고려 태조 왕건(王建)이 남으로 쳐내려와 이곳에 이르니 길이 없어 갈 길을 찾고 있던 중 뜻밖에 토끼가 나타나 벼랑을 따라 뛰어가면서 길을 열어주었다는 전설이 있는 곳임.

토탄[土炭] 땅속에 매몰된 기간이 오래되지 않아 탄화(炭化) 작용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석탄을 이름.

토탈[兎脫] 빨리 달아나는 것을 형용한 말이다. 손자(孫子) 구지(九地)처음에는 처녀같이 순하여 적이 문을 열어 주게 하고, 후에는 토끼처럼 빠져나와 적이 미처 대항하지 못하게 한다.”고 했다.

토포[吐哺] 주공(周公)이 어진 사람을 구하여, 찾아오는 선비가 있으면 밥 먹다가 입에 머금었던 밥을 내뱉고 바쁘게 그를 영접하였다.

토포[土匏] 토음(土音)포음(匏音). 각각 팔음(八音)의 하나. 토음에는 훈()과 같은 것이 있고 포음에는 생황(笙篁) 등이 있다.

토포[吐哺] 한 고조(漢高祖)가 밥을 먹다가 장량(張良)의 옳은 말을 받아 들여 먹던 밥을 토하고 상을 치웠다.

토포악발[吐哺握髮] 먹던 것을 내뱉고 감던 머리채를 잡고 손님을 맞이한다. 널리 인재를 구하고 어진 선비를 잘 대접한다. ()나라의 주공(周公)은 감던 머리를 쥐고서 손님을 맞이하고 먹던 밥을 뱉고서 선비를 맞이한 고사가 있다

토포악발[吐哺握髮] 주공(周公)이 자기를 찾는 이가 있으면 밥을 먹다가도 먹던 것을 뱉고, 머리를 감다가고 머리를 거머쥐고 영접(迎接)하였다는 고사에서 유래한 말. 이는 위정자(爲政者)가 정무(政務)에 힘쓰는 것, 또는 훌륭한 인재를 잃지 않으려고 애쓰는 것을 비유한다. 토악(吐握).

토포착발[吐哺捉髮] 주공(周公)이 손님이 오면, 밥 먹을 때는 밥을 뱉고 목욕할 때는 머리를 움켜쥐고 나가서 손님을 맞아들였다는 고사. 곧 현자를 우대하는 뜻이다.

 

 



번호 제     목 조회
4924 황강유편[黃崗遺篇]~황강적[黃岡跡]~황견묘[黃絹妙] ~황견유부[黃絹幼婦] 1403
4923 청송[聽松] ~ 청송후조[靑松後彫] ~ 청쇄문[靑鎖門] 1404
4922 토홍예[吐虹蜺]~토화[土花]~톤톤[啍啍]~통가[通家]~통관규천[通管窺天] 1407
4921 첨두[尖頭] ~ 첨서[簽書] ~ 첨수백련직[簷垂白練直] 1410
4920 취향[醉鄕] ~ 취향후[醉鄕侯] ~ 취혼초부득[醉魂招不得] 1410
4919 천춘[千春] ~ 천침[穿針] ~ 천태[天台] 1411
4918 초지[草池] ~ 초지족[鷦枝足] ~ 초차신의[草次新儀] ~ 초초[悄悄] 1413
4917 활락도[豁落圖]~활인원[活人院]~황각[黃閣]~황각조갱[黃閣調羹] 1413
4916 천주액부자[穿珠厄夫子] ~ 천주축융[天柱祝融] ~ 천지교자[天之驕子] 1414
4915 청사[靑詞] ~ 청사기사허[靑蛇氣射虛] ~ 청살[靑殺] 1414
4914 탄구가[彈緱歌] ~ 탄묵수[呑墨水] ~ 탄복[坦腹] ~ 탄성물복도[呑聲勿復道] 1414
4913 채봉인[蔡封人] ~ 채부다탈락[菜部多脫落] ~ 채색[菜色] 1415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