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화창[華倉]~화처[花妻]~화청지[華淸池]~화총[花驄]~화축[華祝]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76  

화창[華倉] 화창은 옛날의 명의(名醫)인 창공(倉公)과 화타(華陀)를 합칭한 말이다.

화처[花妻] 천인(賤人)이 본처 이외에 딴 여자를 얻은 것을 이르는 말이다. 첩이라고 감히 부를 수 없어서 붙여진 이름이다.

화청궁[華淸宮] ()의 궁전 이름이다. 여산(驪山)의 온천(溫泉) 지대에 있는 궁전으로 처음에는 탕천궁(湯泉宮)이라 하였다가 현종(玄宗) 때에 와서 화청궁(華淸宮)으로 이름을 고치고 온천은 화청지라 하고, 그 곳에 행행하여 잔치를 베풀고 양귀비와 즐겼다. <唐書 玄宗紀>

화청지[華淸池] 화청지는 섬서성(陝西省)에 있던 당() 나라 화청궁(華淸宮)의 온천 욕지(浴池)인데, 양 귀비(楊貴妃)가 여기에서 목욕을 하였다는 이야기가 백거이(白居易)의 장한가(長恨歌)에 나온다. 안사(安史)의 난에 당 현종(唐玄宗)이 촉() 땅으로 피난갈 때, 군사들의 원성(怨聲)에 어쩔 수 없이 양귀비를 마외(馬嵬)에서 죽게 하고는 거기에 묻어 주었다는 고사가 전한다. <新唐書 卷76 楊貴妃傳>

화초[華貂] 궁중의 담비가죽.

화초주맹[花草主盟] 모란을 화중왕(花中王)이라 한다.

화촉[華燭] 결혼을 상징하는 붉은 색 양초를 일컫는 말이다.

화총[花驄] 푸른 털과 흰 털이 뒤섞인 얼룩말로, 당 현종(唐玄宗)이 타고 다닌 준마 이름이 바로 옥화총(玉花驄)이었다고 한다.

화축[華祝] 화축은 화봉삼축(華封三祝)의 준말로, 당요(唐堯) 때 화() 땅에 봉해진 사람이 요임금에게 장수하고[] 부유하고[] 아들을 많이 낳기[多男子]를 축원하였다는 데서 임금에게 다복하기를 축원한다는 용어로 쓰인다. <莊子 天地>

 

 



번호 제     목 조회
304 파려[玻瓈]~파륭병[罷癃病]~파릉한사[灞陵寒士]~파리영액[玻瓈靈液] 532
303 호홀[毫忽]~호화[狐火]~호화첨춘[護花添春]~호후[虎吼]~혹도[惑道]~혹리[酷吏] 532
302 화택[火澤]~화택천대[火宅泉臺]~화토필[花吐筆]~화판[花判]~화포[和炮] 532
301 형산[荊山]~형산왕[衡山王]~형산읍옥[衡山泣玉]~형상[荊桑]~형색[陘塞] 531
300 화극[畫戟]~화금[火金]~화누역경[火耨力耕] 529
299 호해의[湖海意]~호현[弧懸]~호형염[虎形鹽]~[皓皓]~호호악악[灝灝噩噩] 528
298 환기조[喚起鳥]~환노훈[換爐熏]~환득환실[患得患失]~환로적신[宦路積薪]~환륜[奐輪] 528
297 파파[派派]~파행[跛行]~파협원명[巴峽猿鳴]~파호위준[破瓠爲樽] 526
296 호포[戶布]~호포천[虎跑泉]~호표구관[虎豹九關]~호표부[虎豹符] 525
295 화개[華蓋]~화견[禾絹]~화경[華鯨]~화계두노장[花溪杜老莊] 525
294 파목[頗牧]~파부침선[破釜沈船]~파붕수비육[破朋愁鄙育] 524
293 택우천형[澤虞川衡]~택풍괘[澤風卦]~택풍대상[澤風大象]~탱장문자[撑腸文字] 521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4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