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획어가[畫魚歌]~획연[謋然]~획일[畫一]~획지성하[畫地成河]~획지위뢰[劃地爲牢]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707  

획야분주[畫野分州] 들을 그어 고을을 나눔.

획어가[畫魚歌] () 나라 소식(蘇軾)이 지은 것으로, 그 내용은 대략 가을날에 물 빠지고 고기는 진흙에 있는데, 쟁기질하듯 갈고리로 물 그어 고기를 잡네. 부들을 꺾어 치고 물풀을 짓밟아라. 이 뜻이 어찌 미꾸라지나마 남겨 두리오. ……[天寒水落魚在泥 短鉤畫水如耕犁 渚蒲披折藻荇亂 比意豈復遺鰍鯢]”라고 한 것인데, 이는 바로 당시 포학한 위정자들이 국가의 법제를 무너뜨리고 백성을 괴롭히는 처사에 대하여 풍자한 것이었다. <蘇東坡詩集 卷八>

획연[砉然] 살과 뼈가 갈라지는 소리.

획연[謋然] 순식간에 갈라지는 모양.

획연[騞然] 칼로 자르는 소리.

획일[畫一] 획일(畫一)은 일() 자를 그어 놓은 듯 정제(整齊)한 법이란 뜻으로, 즉 한() 나라 초기에 소하(蕭何)가 만든 법을 가리키는데, 소하가 죽은 뒤에는 조참(曹參)이 상국(相國)의 자리를 대신하면서 일체 소하의 법만을 준수했던 데서 온 말이다. <史記 曹相國世家>

획지성하[畫地成河] 잠확유서(潛確類書) 강동(江東)의 하육(夏育)이 큰 솥을 메고는 땅을 그어 하천을 만드는 환술이 있었다.”라고 하였다.

획지위뢰[劃地爲牢] 태평한 시대를 상징하거나 행동을 어떤 범위 안으로 한정하더라도 어기지 않고 지킨다는 뜻의 고사성어이다.

 

 



번호 제     목 조회
5297 가무경[歌無競]~가무담석[家無擔石]~가무입장안[歌舞入長安]~가미[價米] 713
5296 황옥거[黃屋車]~황우[黃虞]~황우지혁[黃牛之革]~황우패[黃牛佩] 720
5295 가사[歌斯]~가사가치[家事可治]~가사과상[可使過顙]~가사급[加四級]~가사도[賈似道] 720
5294 황운[黃雲]~황운십경추[黃雲十頃秋]~황월[黃鉞] 722
5293 황아[黃芽]~황양[黃壤]~황양액윤년[黃楊厄閏年]~황어[黃魚]~황예[荒穢] 726
5292 가기이대[可跂而待]~가기이방[可欺以方]~가기충려[佳氣充閭]~가남풍[賈南風] 726
5291 가례[加禮]~가례[嘉禮]~가례의절[家禮儀節]~가로[家老]~가록[加錄] 726
5290 가롱성진[假弄成眞]~가루[家累]~가루견보[架漏牽補]~가류[苛留]~가륭[嘉隆] 726
5289 황유[黃楡]~황의[黃衣]~황유백초[黃楡白草]~황이[黃耳]~황이균[黃耳菌] 730
5288 황곡[黃鵠]~황공로[黃公壚]~황공비략[黃公祕略]~황공주로[黃公酒壚] 732
5287 황복[荒服]~황봉주[黃封酒]~황분[皇墳]~황비자달[黃扉紫闥]~황비피현[黃扉避賢] 737
5286 획획[㦎㦎]~횡거[橫渠]~횡경표맥[橫經漂麥]~횡금[橫金]~횡당[橫塘] 737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