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계야목[家鷄野鶩]~가계야치[家鷄野雉]~가고[笳鼓]~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873  

가계야목[家鷄野鶩] 자기 것을 싫어하고 남의 것을 좋아하는 것의 비유이다. () 나라 유익(庾翼)아이들이 가계(家鷄)는 싫어하고 야목(野鶩)만 좋아하여 모두들 왕희지(王羲之)의 서체를 배운다…….” 한 데서 유래된 말이다.

가계야목[家鷄野鶩] 집닭과 들오리란 뜻으로, ()나라 때 서가(書家)였던 유익(庾翼)이 왕희지와 명성을 겨루던 때에 자기의 서법을 우세하게 여겨 집닭에 비유하고, 왕희지의 서법을 경멸하여 들오리에 비유했던 데서 온 말이다. 소식(蘇軾)의 서유경문좌장소장왕자경첩(書劉景文左藏所藏王子敬帖) 시에 집닭과 들오리는 똑같이 제기에 올랐거니와, 봄 지렁이 가을 뱀은 다 화장대로 들어갔는데, 그대 집에 소장한 글씨 두 줄에 열두 자는, 그 기개가 업후의 삼만 축을 압도하다마다.[家鷄野鶩同登俎 春蚓秋蛇總入奩 君家兩行十二字 氣壓鄴侯三萬籤]”라고 하였다. <蘇東波詩集 卷32>

가계야치[家鷄野雉] 집안에서 기르는 닭과 산의 꿩. 자기 집의 닭은 싫어하고 들의 꿩은 좋아한다는 뜻으로 집안의 좋은 것은 돌보지 않고 밖의 나쁜 것을 탐낸다는 말이다.

가고[笳鼓] 가고(笳鼓)는 날라리와 북소리라는 뜻으로 군악(軍樂)을 가리킨다.

가고[笳鼓] 임금이 있는 곳을 가리킨다. 두보(杜甫)의 시 증좌복야정국공엄공무(贈左僕射鄭國公嚴公武)() 땅 강산에서 오는 상황(上皇) 즉 현종(玄宗)의 사자가 없자, 가고가 울리는 속에서 숙종황제(肅宗皇帝)의 사모하는 정이 엉겼다.[江山少使者 笳鼓凝皇情]”라는 시구에서 유래한 것이다. <杜少陵詩集 卷16 八哀詩>

가고[笳鼓] 호가(胡笳)와 북을 합칭한 말인데, 옛날 군중(軍中)에서 이것들을 사용했던 데서 전하여 군악(軍樂)을 가리킨다.

 

 



번호 제     목 조회
77 화속전[火粟田]~화수[火樹]~화수[火宿]~화숭[華嵩]~화승상투[花勝相投] 888
76 가대[假對]~가대부[賈大夫]~가대상가[假貸商賈]~가대인[家大人]~가덕대부[嘉德大夫] 886
75 화시[華始]~화식[火食]~화식전[貨殖傳]~화신풍[花信風]~화씨박[和氏璞] 885
74 화옥산구[華屋山丘]~화완포[火浣布]~화왕[花王]~화요입벽도[花妖入壁逃] 885
73 가동필[呵凍筆]~가두[加豆]~가두[賈杜] 883
72 효표론[孝標論]~효회호음[鴞懷好音]~효효[囂囂]~효휴애일[孝虧愛日] 882
71 가례[加禮]~가례[嘉禮]~가례의절[家禮儀節]~가로[家老]~가록[加錄] 882
70 가부가[柯斧歌]~가부곤강관[賈傅困絳灌]~가부상제[可否相濟] 879
69 홍수[紅袖]~홍시[鴻視]~홍아[紅牙]~홍안선왕[鴻鴈宣王] 878
68 가둔[嘉遯]~가등[賈鄧]~가라수[加羅守]~가락[嘉樂]~가락시[假樂詩] 876
67 가계야목[家鷄野鶩]~가계야치[家鷄野雉]~가고[笳鼓]~ 874
66 가매[假寐]~가명사가인[佳茗似佳人]~가명인세[假名因勢]~가모[家母]~가모[加耗] 873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439  4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