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고가하[可高可下]~가고분[歌叩盆]~가곡[歌哭]~가공[加功]~가공언[賈公彦]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024  

가고가하[可高可下] 어진 사람은 지위의 높고 낮음을 가리지 않는다.

가고구이빙력[假高衢而騁力] 임금에게 등용되어 재주와 힘을 다 바쳐서 보필하게 되었다는 뜻이다. 문선(文選) 등루부(登樓賦)온 천하가 맑아지길 기다려서 제왕의 큰길을 빌려 재주와 힘을 펼쳐 보필하였다.[冀王道之一平兮 假高衢而騁力]”라고 하였다.

가고분[歌叩盆] 동이를 두드리며 노래함. 장자(莊子)의 아내가 죽어 혜자(惠子)가 문상(問喪)하러 갔더니 장자가 다리를 뻗고 천연덕스럽게 앉아서 동이를 두드리며 노래하기에 그 까닭을 물으니, ‘본래 삶이 없었고 몸이 없다가 이제 본래 없는 상태로 돌아갔으니 슬퍼할 것이 없다는 뜻으로 대답하였다. <莊子 至樂>

가곡[歌哭] 노래하고 곡한다는 말로 이 집에서 혼사도 치르고, 상사(喪事)도 치르고자 하였다는 뜻이다.

가공[加功] 남의 일을 거드는 일. 또는 그 사람. 죄가 되는 행위를 거드는 일. 또는 그 사람.

가공[家公] 주인, 자기 아버지.

가공언[賈公彦] ()나라 영년(永年) 사람으로 벼슬은 영휘(永徽) 연간에 태학박사(太學博士)에 이르렀고, 저서에는 주례의소(周禮義疏)의례의소(儀禮義疏) 등 경전 주해(經傳注解)가 있다. <舊唐書 卷189>

 

 



  

  

안상길 시집

  

저 너머

  

사십여 년, 가끔 쓴 시들 중 덜 부끄러운

몇 편을 가려 ‘저 너머’로 엮었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종이책전자잭

  


번호 제     목 조회
5249 화주[火珠]~화주선학[華柱仙鶴]~화중지병[畵中之餠]~화지고침[畫紙敲針] 971
5248 가려지[佳麗地]~가련[可憐]~가렴[價廉]~가렴주구[苛斂誅求]~가령[家令] 982
5247 화류[花柳]~화륜[火輪]~화문[花門]~화미구미[畫眉求媚]~화발치진[華髮緇塵] 984
5246 횡사[橫斜]~횡사[黌舍]~횡사곡직[橫斜曲直]~횡삭부시[橫槊賦詩] 988
5245 환어[鰥魚]~환영[桓榮]~환이[桓伊]~환이[桓彝]~환이무쟁[桓伊撫箏] 991
5244 홍곡[鴻鵠]~홍관일[虹貫日]~홍교[虹橋]~홍구[鴻溝]~홍군[紅裙] 992
5243 화악[華嶽]~화악[龢樂]~화악루[花萼樓]~화양건[華陽巾]~화양군[華陽君] 992
5242 호증[胡曾]~호지원[胡地怨]~호천[壺天]~호천망극[昊天罔極] 995
5241 화후[火候]~화훈[華勛]~화흡[化洽]~확금자불견인[攫金者不見人]~확삭옹[矍鑠翁] 1008
5240 함구묘중인[緘口廟中人]~함궐[銜橛]~함금[緘金]~함노안[銜蘆雁] 1009
5239 가릉[嘉陵]~가릉[歌菱]~가릉강[嘉陵江]~가릉빈가[迦陵頻伽] 1012
5238 호도격주[號咷擊柱]~호두[虎頭]~호두[鄠杜]~호두전신[虎頭傳神] 1020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