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기이대[可跂而待]~가기이방[可欺以方]~가기충려[佳氣充閭]~가남풍[賈南風]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18  

가기이기방[可欺以其方] 그럴 듯한 방법으로 남을 속일 수 있음을 이른다.

가기이대[可跂而待] 발돋움하여 기다릴 수 있다. 바라볼 수 있다. 쉬운 것을 비유하는 말이다.

가기이방[可欺以方] 그럴듯한 방법으로 남을 속일 수 있음을 이른다.

가기충려[佳氣充閭] 가기충려는 아름다운 기운이 여문에 충만하다는 것으로, () 나라 가규(賈逵)가 만년에야 가충을 낳고는 스스로 뒤에 의당 여문에 충만한 경사가 있을 것이다.[後當有充閭之慶]” 하고, 이름을 충(), 자를 공려(公閭)라고 지었던 데서 온 말로, 전하여 남의 득남을 축하하는 말로 쓰인다. 소식(蘇軾)의 하진술고제장생자(賀陳述古弟章生子) 시에 밤에 성대한 아름다운 기운이 여문에 충만터니, 서경의 두 번째 아이를 비로소 보겠네.[鬱葱佳氣夜充閭 始見徐卿第二雛]”라고 하였다.

가남풍[賈南風] ()나라 평양(平陽) 양릉(襄陵) 사람. 혜제(惠帝)의 황후로, 가규(賈逵)의 손녀고 가충(賈充)의 딸이다. 혜제가 즉위하자 황후가 되었다. 태후(太后)의 아버지 양준(楊駿)이 정치를 보좌했다. 영평(永平) 원년 초왕(楚王) 사마위(司馬瑋)를 시켜 양준을 살해하고 여남왕(汝南王) 사마량(司馬亮)으로 태재(太宰)를 삼았다. 조서(詔書)를 고쳐 사마위로 하여금 사마량을 죽이게 하고, 얼마 뒤 사마위도 살해했다. 황음방자(荒淫放恣)했고, 투기가 심한데다 음탕했다고 한다. 10년 동안 권력을 휘둘렀는데, 민회태자(愍懷太子) 사마휼(司馬遹)을 죽여 민심이 등을 돌리게 되었다. 조왕(趙王) 사마륜(司馬倫)에게 살해당했다.

 

 



번호 제     목 조회
5320 가사[歌斯]~가사가치[家事可治]~가사과상[可使過顙]~가사급[加四級]~가사도[賈似道] 104
5319 가비옥이주[可比屋而誅]~가빈감환졸[家貧甘宦拙]~가빈사양처[家貧思良妻] 106
5318 가불매조[呵佛罵祖]~가불원[柯不遠]~가비[家備]~가비옥이봉[可比屋而封] 110
5317 가분불가분[可分不可分]~가분지락[歌汾之樂]~가불가연불연[可不可然不然] 160
5316 가부취결[可否取決]~가부희[假婦戲]~가분구원[加賁丘園]~가분급부[可分給付] 111
5315 가부소족취[家富疎族聚]~가부신재[可不愼哉]~가부좌[跏趺坐]~가부지친[葭莩之親] 157
5314 가부가[柯斧歌]~가부곤강관[賈傅困絳灌]~가부상제[可否相濟] 116
5313 가부[賈傅]~가부[葭莩]~가부[賈傅]~가부[假父] 179
5312 가봉지속[可封之俗]~가봉지주[歌鳳之儔]~가부[葭莩]~~ 175
5311 가복[加卜]~가복[加服]~가봉[歌鳳]~가봉녀[加捧女]~가봉료거전[歌鳳鬧車前] 175
5310 가변[加籩]~가병[佳兵]~가보보지[可輔輔之]~가보어산경[假步於山扃] 85
5309 가반[加頒]~가배지법[加倍之法]~가배회소곡[嘉俳會蘇曲]~가벌[家閥]~가벽[加璧] 84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