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사[歌斯]~가사가치[家事可治]~가사과상[可使過顙]~가사급[加四級]~가사도[賈似道]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805  

가사[歌斯] 가사(歌斯)는 예기(禮記) 단궁 하(檀弓下)() 나라 헌문자(獻文子)가 집을 지으니 장로(張老)가 축하하기를 여기서 노래하고 여기서 곡하며 여기서 국족을 모으시겠구나.[歌於斯 哭於斯 聚國族於斯]’라 하였다.”라는 대목에서 인용된 문자이다.

가사[加四] 넷을 더한다는 뜻이다.

가사[袈裟] 어깨에 걸쳐 입는 중의 옷이다.

가사[嘉事] 즐겁고 경사스러운 일. 좋은 일.

가사[家事] 한 집안의 살림살이를 이른다.

가사가치[家事可治] 집안일을 다스릴 수 있다. ‘可治家事의 문장이나 목적어와 서술어가 도치되었다.

가사과상[可使過顙] 맹자(孟子) 고자 상(告子上)만약 물을 쳐서 튀어오르게 한다면 이마보다 더 높이 올라가게 할 수도 있고, 격동시켜 흐르게 하면 산 위에 있게 할 수도 있지만, 이것이 어찌 물의 본성이겠는가?[今夫水 搏而躍之 可使過顙 激而行之 可使在山 豈水之性哉]”라는 말이 있다.

가사급[加四級] 품계(品階)를 올려 주는 것인데 사급(四級)의 품계를 올려 주는 것을 말한다.

가사도[賈似道] 남송 말년의 대주(臺州) 사람으로 이종(理宗) 가귀비(賈貴妃)의 동생이다. 1259년 사사로이 쿠빌라이와 익주에서 화친을 맺어서 속국이 될 것과 공물을 보낼 것을 약속했다. 권력을 전횡하여 모든 정무를 집에서 처리했다. 1275년 원나라의 공격에 맞서다가 패배한 뒤에 유배를 가다가 호송인에 의해 죽었다.

가사도[賈似道] 송 이종(宋理宗)과 도종(度宗) 때의 권신. 누이가 이종의 귀비(貴妃)로 된 것을 계기로 출세 가도를 달려 우승상에 이르렀다. () 나라 군대가 악주(鄂州)를 포위했을 때 구원하러 출병했다가 남몰래 칭신(稱臣)의 약속을 하고 돌아와 대첩(大捷)을 거두었다고 선전하였으며, 결국엔 원병(元兵)에게 대패하여 귀양 가는 도중 정호신(鄭虎臣)에게 살해되었다. <宋史 卷474>

 

 



번호 제     목 조회
65 가사[歌斯]~가사가치[家事可治]~가사과상[可使過顙]~가사급[加四級]~가사도[賈似道] 806
64 환한[渙汗]~환해[宦海]~환호도강[懽虎渡江]~환혼[還魂]~환환[渙渙] 805
63 홍라기성[紅羅記姓]~홍려시[鴻臚寺]~홍련막[紅蓮幕] 804
62 획획[㦎㦎]~횡거[橫渠]~횡경표맥[橫經漂麥]~횡금[橫金]~횡당[橫塘] 804
61 가독[家督]~가돈[嘉遯]~가돈실[賈敦實]~가돈이[賈敦頤] 803
60 황복[荒服]~황봉주[黃封酒]~황분[皇墳]~황비자달[黃扉紫闥]~황비피현[黃扉避賢] 802
59 황막[荒幕]~황매선사[黃梅禪師]~황매우[黃梅雨]~황면[黃面]~황명[蝗螟] 799
58 황권[黃卷]~황극[皇極]~황금대[黃金臺]~황금압[黃金鴨]~황기[黃綺] 795
57 가변[加籩]~가병[佳兵]~가보보지[可輔輔之]~가보어산경[假步於山扃] 790
56 황화집[皇華集]~황화취죽본비진[黃花翠竹本非眞]~황황중니[遑遑仲尼] 789
55 혹세무민[惑世誣民]~혹약[或躍]~혹자의봉사[或自疑封事]~혹혹[掝掝] 783
54 가무경[歌無競]~가무담석[家無擔石]~가무입장안[歌舞入長安]~가미[價米] 782



   441  442  443  444  445  446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