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성운불비[歌聲雲不飛]~가성울울[佳城鬱鬱]~가성일관[佳城日關]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586  

가성운불비[歌聲雲不飛] 옛날 진()나라에 노래를 아주 잘했던 진청(秦靑)이란 사람이 자기의 제자 설담(薛譚)을 전송하는 자리에서 손수 박자를 치며 슬피 노래하니, 구슬픈 노랫소리가 숲을 진동하여 메아리가 멀리 가는 구름을 멈추게 했다는 데서 온 말로, 전하여 뛰어난 시가(詩歌)를 의미한다. <列子 湯問>

가성울울[佳城鬱鬱] ()나라 등공(滕公)의 장례 행렬이 동도문(東都門) 밖에 이르자 말이 울면서 앞으로 나가지 않은 채 발로 오랫동안 땅을 구르기에, 사졸(士卒)을 시켜 땅을 파 보니 깊이 석 자쯤 들어간 곳에 석곽(石槨)이 있고, 거기에 가성이 울울하니, 삼천년 만에야 해를 보도다. 아아, 등공이여 이 실에 거처하리라.[佳城鬱鬱 三千年見白日 吁嗟滕公 居此室]”라는 글이 새겨져 있었다 한다. <西京雜記 卷4>

가성일관[佳城日關] 무덤에 안장되는 것을 말한다. ()나라 등공(滕公)이 말을 타고 가다가 동도문(東都門) 밖에 이르자 말이 울면서 앞으로 나가지 않고 발로 오랫동안 땅을 굴렀다. 사졸(士卒)을 시켜 땅을 파보니 석곽(石槨)이 나왔는데 거기에 답답한 무덤이 삼천 년만에 해를 보리라. 아아! 등공이여, 이 방에 거처하리라.[佳城鬱鬱, 三千年見白日, 吁嗟滕公, 居此室.]”라는 글이 새겨져 있었다고 한다. <西京雜記 卷4>

 

 



번호 제     목 조회
28 가반[加頒]~가배지법[加倍之法]~가배회소곡[嘉俳會蘇曲]~가벌[家閥]~가벽[加璧] 392
27 효매[孝梅]~효맹[崤鄳]~효빈[效嚬]~효선경사편편복[孝先經笥便便腹] 391
26 가도어인[假道於仁]~가도우거[假道于莒]~가도정의[家道正矣]~가도한위[假道韓魏] 391
25 가목[假牧]~가목가[稼牧家]~가묘[假廟]~가묘사당[家廟祠堂] 391
24 가관동[葭管動]~가관례[假館禮]~가관비회[葭管飛灰]~가관회미양[葭琯廻微陽] 388
23 가군[家君]~가권이회[可卷而懷]~가규[賈逵] 386
22 가독[家督]~가돈[嘉遯]~가돈실[賈敦實]~가돈이[賈敦頤] 383
21 가과[嘉瓜]~가관[葭琯]~가관[歌管]~가관[加官]~가관[假館] 381
20 가무경[歌無競]~가무담석[家無擔石]~가무입장안[歌舞入長安]~가미[價米] 381
19 가가[架架]~가가[哥哥]~가가대소[呵呵大笑]~가가문전[家家門前] 380
18 효경[梟獍]~효렴선[孝廉船]~효로기일척[梟盧期一擲]~효릉[崤陵] 378
17 가경[家經]~가경[家慶]~가경리[嘉慶李]~가계[假繼]~가계[假髻]~가계[家雞] 377



   441  442  443  444  445  446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