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쇄[枷鎖]~가수[嘉樹]~가수[佳手]~가수[假守]~가수[家數]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822  

가쇄[枷鎖] 죄인의 목에 씌우는 항쇄와 발에 씌우는 족쇄이다.

가쇄[枷鎖] 형구(刑具)의 한 종류인데, ()는 죄인의 목에 씌우는 나무칼이고 쇄()는 손목에 채우는 쇠사슬이다.

가수[嘉樹] 가수는 좋은 나무란 뜻으로, 춘추 시대 진()나라 한선자(韓宣子) 즉 한기(韓起)가 노()나라에 사신으로 왔을 때, 계무자(季武子) 즉 계손숙(季孫宿)이 자기 집에서 주연을 베풀었는데, 그 집에 있는 아름다운 나무[嘉樹]를 보고 한기가 칭찬하니, 계손숙이 그 나무를 잘 길러서 각궁(角弓)의 시를 노래해 준 은정을 잊지 않겠다면서 감당(甘棠)의 시를 노래한 고사가 전한다. <春秋左氏傳 昭公2>

가수[嘉樹] 가수는 황천(皇天) 후토(后土) 즉 천지(天地)가 내 놓은 나무 중에 특히 멋있는 나무라는 뜻의 후황가수(后皇嘉樹)의 준말로, 귤나무를 가리킨다. 전국 시대 초나라 굴원(屈原)이 지은 구장(九章) 중 귤송(橘頌)의 첫머리에 후황의 가수인 귤나무가 남쪽의 이 땅을 사모해 찾아왔네.[后皇嘉樹橘徠服兮]”라는 말이 나오고, 맨 마지막에 나이는 비록 어려도, 어른으로 본받을 만하고, 행실은 백이와 견줄 만해서, 표상으로 삼을 만하네.[年歲雖少 可師長兮 行比伯夷 置以爲像兮]”라는 말이 나온다.

가수[佳手] 양서(梁書) 유견오전(庾肩吾傳)에서 () 간문제(簡文帝)는 여상동왕서(與湘東王書)에서 장사간(張士簡)의 부()와 주승일(周升逸)의 변() 역시 참으로 훌륭한 솜씨[佳手]여서, 다시 만나기 어렵다.’라 하였다.”라고 했다. 안씨가훈(顔氏家訓) 19 잡예편(雜藝篇) 8에서 열에 예닐곱만 맞혀도 상수(上手)로 여긴다.”라 하였는데, 상수(上手)’도 이와 같은 뜻이다.

가수[假守] 전시(戰時)에 조정에서 정식으로 임명하기 전에 임시로 삼은 수령을 가리킨다.

가수[家數] 학문이나 기예로 일가를 이룸을 이른다.

 

 



번호 제     목 조회
124 가사마[家司馬]~가사유지[可使由之]~가사임장[家事任長]~가사협[賈思勰]~가삭[家削] 796
123 황정[黃精]~황정[黃鼎]~황정[黃庭]~황정경[黃庭經]~황정환백아[黃庭換白鵝] 780
122 가승[家乘]~가승미[加升米]~가시불급국[家施不及國]~가시아[歌詩雅] 778
121 가고가하[可高可下]~가고분[歌叩盆]~가곡[歌哭]~가공[加功]~가공언[賈公彦] 775
120 가신강음[佳辰强飮]~가신위모[假神爲謀]~가실[嘉實]~가씨규렴한연소[賈氏窺簾韓掾少] 773
119 화류[花柳]~화륜[火輪]~화문[花門]~화미구미[畫眉求媚]~화발치진[華髮緇塵] 770
118 황도[黃圖]~황도[黃道]~황도일[黃道日]~황독[黃獨]~황두랑[黃頭郞] 766
117 가씨삼호[賈氏三虎]~가씨소[賈氏疏]~가아[駕鵝]~가아[可兒] 764
116 화정[和靖]~화정사녹[和靖辭祿]~화정지학[華亭之鶴]~화정학려[華亭鶴唳] 763
115 홍노[洪爐]~홍농도하[弘農渡河]~홍니[紅泥]~홍니[鴻泥]~홍도설니[鴻蹈雪泥] 762
114 가수부각궁[嘉樹賦角弓]~가수부시[假手賦詩]~가수전[嘉樹傳] 759
113 가아수년[假我數年]~가악[嘉樂]~가암[賈黯]~가액인[加額人] 758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439  4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