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불가구약[不可救藥] ~ 불가승[不可勝]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040  
♞불가구약[不可救藥] 불가구약(不可救藥)은 치료약을 구할 수 없다는 뜻으로, 어떤 사람의 나쁜 습관을 고치거나 악(惡)한 사람을 구제(救濟)할 길이 전혀 없음을 비유하는 말이다. 주(周)나라 여왕(厲王)이 백성을 탄압하는 정책을 펼치자, 대신(大臣)들은 불만에 가득찼으며, 백성들은 왕을 저주하였다. 그래서 범백(凡伯)은 잔혹한 여왕에게 어진 정치를 베풀도록 간언하였으나 간신들은 그를 비웃기만 하였다. 이에 몹시 흥분한 범백은 다음의 시에서 답답한 심정을 나타냈다. “하늘이 이렇게 가혹한데 그렇게 놀리지 마십시오. 노인은 정성을 다하는데 젊은 사람은 교만하고, 내가 망령된 말을 하지 않았는데 장난삼아 놀리는구나. 많은 악행을 일삼으면 치료할 약도 없소(不可救藥).” 결국, 주나라 백성들이 폭동을 일으켜 여왕의 포악한 정치도 끝나게 되었는데, 불가구약(不可救藥)은 일이 회복할 수 없는 형편에 이른 것을 말한다. <시경(詩經) 대아(大雅) 판(板)〉
♞불가사의[不可思議] 사람의 생각으로는 미루어 헤아릴 수 없이 이상하고 야릇함.
♞불가승[不可勝] 손자(孫子) 군형(軍形)에, “옛날에 싸움을 잘 하는 자는 먼저 상대가 자신을 이길 수 없는[不可勝] 형세를 만들어 놓고 상대를 이길 수 있기를 기다렸으니, 상대가 이길 수 없는 형세는 자신에게 있고, 자신이 이길 수 있는 형세는 적에게 있었다. 그러므로 싸움을 잘하는 자는 능히 상대가 자신을 이길 수 없는 형세를 만들어서 적으로 하여금 반드시 이길 수 없게 하였다.” 하였다.
 
 



번호 제     목 조회
4546 각조[覺照] ~ 각춘[脚春] 2808
4545 적복부[赤伏符] ~ 적불[赤紱] 2804
4544 강항[强項] ~ 강항령[强項令] 2803
4543 종소[終宵] ~ 종수탁타전[種樹槖駝傳] 2803
4542 태을려[太乙藜] ~ 태음[太陰] 2803
4541 격탁[擊柝] ~ 격효[激驍] 2803
4540 후장[堠墻] ~ 후종[候鍾] 2802
4539 풍화[風花] ~ 풍후[風后] 2802
4538 노래무채[老萊舞綵] ~ 노래지희[老萊之戱] ~ 노력숭명덕[努力崇明德] 2802
4537 번상[樊上] ~ 번소[樊素] 2801
4536 정승[定僧] ~ 정시지음[正始之音] 2801
4535 취미[翠微] ~ 취법어상근득중[取法於上僅得中] 2801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