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정서이견[情恕理遣] ~ 정성[政成]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024  
♞정서이견[情恕理遣] 잘못이 있으면 온정으로 참고 이치에 비추어 용서함을 말한다.
♞정설[井渫] 우물이 이미 준설(浚渫)됨. 스스로 몸가짐을 깨끗이 함의 비유. 설(渫)은 더럽고 흐린 것을 쳐버려 깨끗이 함이다. 주역(周易) 정괘(井卦)에 “깨끗한 우물 물 먹지 않으니 마음 슬프다[井渫不食 爲我心惻].” 하였다.
♞정설불식[井泄不食] 주역(周易) 정괘(井卦) 구삼(九三)에 “우물을 깨끗이 쳤는데도 먹지를 않으니 내 마음이 슬프다. 임금이 밝아서 길어다 먹기만 하면 모두 복을 받으리라.[井渫不食 爲我心惻 可用汲 王明 並受其福]”라는 말이 있다.
♞정섭[鄭燮] 청 나라 사람. 호는 판교(板橋). 대를 잘 그리고 서법에 능하며 시를 잘하여 삼절(三絶)이란 칭호를 받았다.
♞정성[政聲] 정성(正聲)과 같음.
♞정성[政成] 지방관원의 임기가 차는 것이다.
 
 



번호 제     목 조회
4840 가이[駕輀] ~ 가일[暇逸] 3045
4839 간작[乾鵲] ~ 간재[簡齋] 3045
4838 장뢰약계[張耒藥戒] ~ 장륙신[丈六身] 3044
4837 경수[耕叟] ~ 경순[景純] 3042
4836 설라[薛蘿] ~ 설루[雪樓] 3041
4835 백타[白墮] ~ 백토공[白兎公] 3040
4834 견방[見放] ~ 견벽청야[堅壁淸野] 3040
4833 도남[圖南] ~ 도남붕익능창해[圖南鵬翼凌蒼海] ~ 도능규공실[道能窺孔室] 3038
4832 후망[厚亡] ~ 후목불가조[朽木不可雕] 3036
4831 정절망산도[靖節望山圖] ~ 정절책자[靖節責子] 3035
4830 춘빙루화[春氷鏤花] ~ 춘수훤화[椿樹萱花] 3034
4829 해추[海鰌] ~ 해탈[解脫] 3034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