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시漢詩(淸談)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形贈影[형증영]몸이 그림자에게


- 陶淵明[도연명]-


天地長不沒[천지장불몰]하늘과 땅은 영원하고

山川無改時[산천무개시]산과 강은 바뀌지 않네

草木得常理[초목득상리]초목도 하늘의 이치를 얻어

霜露榮悴之[상로영췌지]서리와 이슬에 시들고 피는데

謂人最靈智[위인최영지]만물의 영장이란 사람만은

獨復不如玆[독부불여자]홀로 그들과 같지 못하네

適見在世中[적견재세중]언뜻 이 세상에 태어났다가

奄去靡歸期[엄거미귀기]어느덧 사라져 돌아오지 않으니

奚覺無一人[해각무일인]사라진 사람을 누가 기억하리

親識豈相思[친식기상사]친지들 또한 잊을 뿐이네

但餘平生物[단여평생물]살아서 늘 쓰던 물건만 남아

擧目情悽而[거목정처이]보는 이만 옛정에 눈물 흘리리

我無騰化術[아무등화술]나 또한 신선이 될 재주 없으니

必爾不復疑[필이불부의]반드시 언젠가는 그리 되리라

願君取吾言[원군취오언]그림자여 자내도 내 말을 듣고

得酒莫苟辭[득주막구사]술이나 들어 들이키시게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