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시漢詩(淸談)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影答形[영답형]그림자가 몸에게


- 陶淵明[도연명]-


存生不可言[존생불가언]영원히 사는 것은 말도 안되고

衛生每苦拙[위생매고졸]살아가는 자체로도 힘들고 구차하네

誠願遊崑華[성원유곤화]곤륜산과 화산에서 노닐고 싶어도

邈然玆道絶[막연자도절]멀고도 길이 끊겨 막막만 하네

與子相遇來[여자상우래]그대와 우연히 서로 만나

未嘗異悲悅[미상이비열]슬픔과 기쁨을 함께 느꼈네

憩蔭若暫乖[게음약잠괴]그늘에 쉴 때는 잠시 떨어지나

止日終不別[지일종불별]햇볕에 나서면 끝까지 함께 있네

此同旣難常[차동기난상]이처럼 늘 함께 있긴 어려우니

黯爾俱時滅[암이구시멸]때가되면 함께 사라질 게 슬프네

身沒名亦盡[신몰명역진]몸이 죽으면 이름도 사라지리니

念之五情熱[염지오정열]생각이 이에 미치니 속이 타오네

立善有遺愛[입선유유애]오직 선한 행적만이 남는다해도

胡爲不自竭[호위불자갈]온 힘 다 기울여 행하지 않으려네

酒云能銷憂[주운능소우]술이 근심을 없애 준다고 하니

方此詎不劣[방차거불열]그보다 못하지는 않을 것이네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