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장자莊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지식이란 완전한 것이 못 된다


- 장자(내편) 제6편 대종사[1]-


하늘이 하는 일을 알고 사람이 하는 일을 아는 사람은 지극한 사람이다. 하늘이 하는 일을 아는 사람은 천연(天然)대로 살아간다. 사람이 하는 일을 아는 사람은 그의 지각(知覺)이 아는 일을 가지고 그의 지각이 알지 못하는 것을 양성해 나가는 것이다.

그가 타고난 나이대로 다 살면서 중도에 일찍 죽지 않는 사람은 곧 앎이 지극하다고 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함이 있다. 앎이라 하는 것은 의거하는 데가 있은 다음에야 판단에 들어맞게 되는 것이다. 그런데 그 의거하는 곳은 전혀 안정되지 못한 것이다.

그러니 어찌 내가 말하는 하늘이 사람이 아닐 수가 있겠는가? 어찌 사람이 하늘이 아님을 알 수가 있겠는가?


- 莊子(內篇) 第6篇 大宗師[1]-

知天之所爲, 知人之所爲者, 至矣. 知天之所爲者, 天而生也. 知人之所爲者, 以其知之所知, 以養其知之所不知, 終其天年而不中道夭者, 是知之盛也.

雖然, 有患. 夫知有所待而後當, 其所待者特未定也. 庸詎知吾所謂天之非人乎? 所謂人之非天乎?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