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노자老子

하늘구경 

 

 

 

 

 

발돋움으로는 오래 서 있을 수 없다


- 노자 : 제24장 -


企者不立, 跨者不行. 自見者不明, 自是者不彰.

기자불립, 과자불행. 자견자불명, 자시자불창.

自伐者無功, 自矜者不長. 其在道也, 曰餘食贅行.

자벌자무공, 자긍자부장. 기재도야, 왈여식췌행.

物或惡之, 故有道者不處.

물혹악지, 고유도자불처.


발돋움하는 자는 오래 서 있지 못하고

큰 걸음으로 급히 걷는 사람은

멀리 걸어가지 못한다.

나를 내세워 자랑하면

뚜렷하게 나타내어지지 않고

나를 옳다고 하면

그 착한 것도 드러나지 않게 된다.

내 공을 자랑하면

그 공도 소용없게 되고

혼자 우쭐거리면 곧 그 앞이 막히게 된다.

이와 같은 부자연스러운 행위를 무위의 도에 있어서는

먹다 남은 밥, 소용없는 행동이라 부른다.

누구나 늘 싫어하며 거들떠보지도 않기 때문에

도 있는 사람은 그 곳에 몸을 두지 않는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