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노자老子

하늘구경 

 

 

 

 

 

욕심없이 고요하면 천하는 저절로 바르게 된다


- 노자 : 제37장 -


道常無爲而無不爲.

도상무위이무불위.

侯王若能守之, 萬物將自化, 化而欲作, 吾將鎭之以無名之樸.

후왕약능수지, 만물장자화, 화이욕작, 오장진지이무명지박.

無名之樸, 夫亦將無欲, 不欲以靜, 天下將自定.

무명지박, 부역장무욕, 불욕이정, 천하장자정.


도는 항상 하는 것이 없지만

하지 않는 것도 없다.

만일 군주가 자연의 도를 따라 지켜나가면,

만물은 저절로 생성하고 발전할 것이다.

저절로 생성하고 발전하게 만물에 맡기지 않고

인간들이 조작하려고 하면

나는 그러한 짓을 못하게 자연의 덕으로 진정시키리라.

자연의 덕은 욕심을 내지 않는다.

욕심을 부리지 않으니 고요하고,

욕심이 없어 고요하면 천하는 저절로 바르게 된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