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노자老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아는 사람은 말하지 않는다


- 노자 : 제56장 -


知者不言, 言者不知, 塞其兌, 閉其門, 挫其銳, 解其紛,

지자불언, 언자부지, 색기태, 폐기문, 좌기예, 해기분,

和其光, 同其塵, 是謂玄同,

화기광, 동기진, 시위현동,

故不可得而親, 不可得而疎, 不可得而利, 不可得而害,

고불가득이친, 불가득이소, 불가득이리, 불가득이해,

不可得而貴, 不可得而賤, 故爲天下貴.

불가득이귀, 불가득이천, 고위천하귀.


참으로 아는 사람은 말하지 않고

말하는 사람은 참으로 알지 못한다.

감각의 구멍을 막고 욕망의 문을 닫으며

예리함은 무디게 하고 복잡함은 풀어 없애며

앎의 빛을 흐리게 하여 혼탁한 먼지와 동화된다.

이것을 도와의 현묘한 합일이라고 한다.

그러므로 이러한 현묘한 합일을 이룬 사람은

얻어 친근히 여기지 않고, 소홀히 여기지도 않으며

얻어서 이롭다 여기지 않고, 해롭다 여기지도 않으며

얻어서 귀히 여기지 않고, 천히 여기지도 않는다

그러므로 천하에 더할 수 없는 가치가 된다.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