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노자老子

하늘구경 

 

 

 

 

 

사랑하고 검약하며 나서지 마라


- 노자 : 제67장 -


天下皆謂我道大, 似不肖, 夫唯大, 故似不肖, 若肖久矣, 其細也夫,

천하개위아도대, 사불초, 부유대, 고사불초, 약초구의, 기세야부,

我有三寶, 持而保之, 一曰慈, 二曰儉, 三曰不敢爲天下先,

아유삼보, 지이보지, 일왈자, 이왈검, 삼왈불감위천하선,

慈故能勇, 儉故能廣, 不敢爲天下先, 故能成器長,

자고능용, 검고능광, 불감위천하선, 고능성기장,

今舍慈且勇, 舍儉且廣, 舍後且先, 死矣,

금사자차용, 사검차광, 사후차선, 사의,

夫慈以戰則勝, 以守則固, 天將救之, 以慈衛之.

부자이전즉승, 이수즉고, 천장구지, 이자위지.


세상사람들이 말하기를

나의 도는 크기는 하지만 도답지 않다고 한다.

그러나 크기 때문에 도처럼 보이지 않는 것이다.

만일 도처럼 보였다면

오래 전에 보잘 것 없이 되었을 것이다.

내게 세가지 보물이 있어 간직하여 소중히 여기니

그 첫째가 자비심이고, 둘째는 검약이고

셋째는 사람들 앞에 나서지 않는 것이다.

자비심이 있으므로 용감할 수 있고

검약하기 때문에 널리 베풀 수 있고

남의 앞에 서지 않기 때문에

기량 있는 자들의 우두머리가 될 수 있는 것이다.

요즘 사람들은 자비심을 버리고 용감하려 하고

검소함을 버리고 풍족하기만을 바라며

뒤에 따르지 않으면서 앞장서려고 하는데

그것은 죽음을 향해서 가는 것이다.

자비심을 가지고 싸우면 승리할 수 있고

자비심으로 지키면 견고하게 지켜진다.

하늘이 그를 구해주려 하며

자비심을 가지고 보호하는 것이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