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노자老子

하늘구경 

 

 

 

 

 

싸움을 슬피 여기는 쪽이 이긴다


- 노자 : 제69장 -


用兵有言, 吾不敢爲主而爲客, 不敢進寸而退尺,

용병유언, 오불감위주이위객, 불감진촌이퇴척,

是謂行無行, 攘無臂, 執無兵, 扔無敵,

시위행무행, 양무비, 잉무적, 집무병,

禍莫大於輕敵, 輕敵幾喪吾寶, 故抗兵相加, 哀者勝矣.

화막대어경적, 경적기상오보, 고항병상가, 애자승의.


병법에 이런 말이 있다.

공격에 주동이 되려 말고 피동이 되어

한 치의 나아감 보다 오히려 한자씩 물러나라.

이것을 가리켜 걸음 없는 걸음을 걷고

팔이 없는 소매를 걷어붙이며

무기 없는 무기를 잡고

적이 없는 적을 공격한다 라고 한다.

화중에 적을 경시하는 것보다 더 큰 재난은 없어

적을 가볍게 보게 되면 나의 모든 보물을 잃게 된다.

그러므로 군사를 동원하여 서로 결전하게 될 때에는

싸움을 슬피 여기는 쪽이 승리하게 된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