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졸시/잡문

하늘구경  



 

나는 집비둘기가 싫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533  
 
나는 집비둘기가 싫다
 
네가 먹었지
속 뒤집은 술내 나는 벌건 밥풀 몇 알
이른 아침 출근길에
나보다 먼저
발가락 두 개 없는 네 발자국 보이더라
 
발가락 몇 개는 세금으로 잘라내고
울음소리 잊어버려 가래만 끓는
사철 집만 지키려는 너희 두 부부
 
벽에 남긴 똥칠에 색이 있어도
문패일진 몰라도 그림은 아냐
환풍기 바람에 깃털 날리며
창턱에 붙어사니 살만은 하냐
 
눈치보며 살다보면 산에 갈 날은
아마도 눈감고 세상 뜨는 날
굶어죽든 새매 배에 장사지내든
나는 지금 산으로 돌아갈란다
 
- 안상길 -
 
 



번호 제     목 조회
241 질경이 577
240 사랑 557
239 토북이 538
238 비 개인 산골 626
237 퉁소 소리 611
236 나는 집비둘기가 싫다 534
235 어머니의 꽃밭 442
234 순대국 532
233 못난 소나무 582
232 가고 싶은 산골 566
231 무논을 보며 454
230 이명(耳鳴) 475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