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선계[先戒] ~ 선계후압[先雞後鴨]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933  
♞선계[先戒] 먼저 알리다.
♞선계[仙桂] 월궁(月宮)에 있는 계수나무. 과거에 급제한 사람, 또는 남의 자제를 미칭(美稱)하는 말로도 쓰는 말이다.
♞선계동반[仙桂同攀] 동방급제(同榜及第).
♞선계소무[璿系昭誣] 선계는 조선 왕실(朝鮮王室)의 계보(系譜). 명(明) 나라의 태조실록(太祖實錄)과 대명회전(大明會典)에 조선 왕조 태조(太祖)가 고려의 권신(權臣) 이인임(李仁任)의 아들로 되어 있는 것을 수차의 요청 끝에 정정한 것을 말한다.
♞선계후압[先雞後鴨] 당 나라 상인 왕창근(王昌瑾)이 이인(異人)에게 샀노라 하여 궁예(宮裔)에게 바친 옛 거울에 새긴 문구 중의 일절, “선조계 후박압(先操鷄 後搏鴨).” 이것을 왕건(王建)이, “먼저 계림(신라)를 멸하고 뒤에 압록강을 취한다.”는 뜻으로 당시 해석했다.
 
 



  

  

안상길 시집

  

저 너머

  

사십여 년, 가끔 쓴 시들 중 덜 부끄러운

몇 편을 가려 ‘저 너머’로 엮었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종이책전자잭

  


번호 제     목 조회
161 설고[薛鼓] ~ 설교신[雪窖臣] 3752
160 선계[先戒] ~ 선계후압[先雞後鴨] 3934
159 선갑[先甲] ~ 선견지명[先見之明] 3914
158 선[蟬] ~ 선가욕란[仙柯欲爛] 4185
157 석천[石川] ~ 석탄[石灘] 4539
156 석점두[石點頭] ~ 석정연구[石鼎聯句] 4080
155 석전[釋奠] ~ 석전성선생[石田成先生] 3785
154 석장[錫杖] ~ 석장무진[石藏無盡] 3715
153 석작[石碏] ~ 석작준[石作尊] 3878
152 석인[碩人] ~ 석일모[惜一毛] 4233
151 석우풍[石尤風] ~ 석음빙[夕飮氷] 4203
150 석요[石銚] ~ 석우도[石牛道] 3473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439  4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