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통신[通神]~통신담[通身膽]~통종[筒糉]~통진[通津]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559  

통세자황[統世自貺] 만세(萬世)를 통계(統計)하여 옛 사람의 행동으로써 스스로를 줌.

통신[通神] () 나라 심기제(沈旣濟)의 상소에 인재를 고교(考校)하는 법이 모두 서판(書判)부력(簿歷)언사(言辭)부앙(俯仰)의 사이에 있으므로, 전선(銓選)을 맡은 사람이 신명을 통한 이가 아니면 알 수가 없습니다.”고 했던 데서 온 말이다. <唐書 選擧志>

통신담[通身膽] 대단한 용기와 담력의 소유자라는 말이다. 촉지(蜀志) 조운전(趙雲傳) ()자룡은 몸 전체가 담으로 뭉쳐져 있다.[子龍一身都是膽]”고 하였다.

통적금문[通籍金門] 금문은 금마문(金馬門)의 약칭으로 대궐문을 뜻하고, 통적은 궁문의 명부에 이름이 기록되었다는 뜻인데 한() 나라의 제도에 궁중에 출입하는 사람의 성명나이신분 등을 댓조각에 기록하여 궁문밖에 걸어두고 들어오려는 사람에 대해 그것을 근거로 삼아 대조 심사하였다 한다.

통종[筒糉] 찹쌀가루를 반죽하여 송편처럼 만들어 기름에 지진 떡을 말한다. 전국 시대 때 초() 나라 굴원(屈原)55일에 강에 빠져 죽었는데, 사람들이 이날 통종을 강에 던져 넣어 굴원에게 제사 지낸다고 한다. <本草綱目 穀4>

통중역[通重譯] 먼 지방에서 여러 번 통역을 거쳐 중국에 조회(朝會)하러 온다는 뜻.

통지천포[通之天苞] 춘추설(春秋說) 제사(題辭)河以通乾出天苞 洛以流坤吐地符라 하였다.

통진[通津] 사방을 두루 통할 수 있는 사통팔달의 나루터를 말한다.

통진[通津] 현직(顯職)과 요직(要職)으로 높은 관직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401 화웅[畫熊]~화웅권학[和熊勸學]~화원[華元]~화월[花月] 1589
400 천작[天爵] ~ 천장각[天章閣] ~ 천장급제[天場及第] 1587
399 홍렬[鴻烈]~홍로[洪鑪]~홍로점설[紅爐點雪]~홍루[紅淚]~홍류적[鴻留迹] 1587
398 화곤[華袞]~화공[畫栱]~화공[化工]~화광동진[和光同塵]~화괴[花魁] 1586
397 철습[綴拾] ~ 철심인[鐵心人] ~ 철연[鐵硯] 1585
396 청노[靑奴] ~ 청담아융[淸談阿戎] ~ 청동[靑童] 1584
395 초부족[貂不足] ~ 초사청풍[楚些靑楓] ~ 초산[楚山] 1583
394 탕병객[湯餠客]~탕우[湯憂]~탕탕[蕩蕩]~탕파자[湯婆子] 1583
393 문원포갈[文園抱渴] ~ 문유지족자[蚊有知足者] ~ 문일지십[聞一知十] 1581
392 탄구가[彈緱歌] ~ 탄묵수[呑墨水] ~ 탄복[坦腹] ~ 탄성물복도[呑聲勿復道] 1581
391 철적[鐵笛] ~ 철점은구[鐵點銀鉤] ~ 철철[掣掣] 1579
390 초료[鷦鷯] ~ 초료기일지[鷦鷯寄一枝] ~ 초료택지[鷦鷯擇枝] 1579



   411  412  413  414  415  416  417  418  419  4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