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가변[加籩]~가병[佳兵]~가보보지[可輔輔之]~가보어산경[假步於山扃]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544  

가변[加籩] 종묘의 제사에서 구헌(九獻)을 올린 뒤에 술을 더 올리는데, 이때에 변()과 두()에 음식을 더 담아 올리는 것을 가변(加籩)’가두(加豆)’라고 한다. 변에는 마름 열매[], 가시연밥[], , 포를 각각 두 개의 변에 담아 모두 8개 변을 올린다. <周禮 天官冢宰 籩人, 醢人> <周禮訂義 卷37>

가병[佳兵] 군대를 일으켜 싸우기를 좋아하는 것을 말한다. 노자(老子) 31()잘 만든 무기는 불길한 연모이다.[夫佳兵者 不祥之器]”라는 말에서 나온 것이다.

가보[假步] 거짓 발걸음. 남조(南朝)의 문인(文人) 주옹(周顒)이 일찍이 북산(北山)에 은거하다가 뒤에 조정의 부름을 받고 변절하여 해염현령(海鹽縣令)이 되었다. 그 후 임기를 마치고 조정으로 돌아가는 길에 다시 그 종산을 들르려고 하자, 이때 종산에 은거하고 있던 공치규(孔稚珪)가 그의 변절을 배척하여 지은 북산이문(北山移文)에서 비록 마음은 조정에 두고 있으면서도 혹 거짓 발걸음을 산문에 들여 놓으리라.[雖情投於魏闕, 或假步於山扃.]” 한 데서 온 말이다.

가보보지 군가자취[可輔輔之 君可自取] 소열제(昭烈帝)가 병이 위독하자, 승상 제갈량(諸葛亮)에게 명하여 태자(太子)를 보필하게 하고 이르기를 만일 태자가 보필할 만하거든 그를 보필하고, 만일 재주가 없거든 그대가 스스로 황제의 자리를 취하라.”고 한 말에서 유래하였다.

가보어산경[假步於山扃] 남제(南齊)의 주옹(周顒)이 일찍이 북산(北山)에 은거하다가 조정의 부름을 받고 변절하여 해염영(海鹽令)에 취임해서 임기를 마치고는 드디어 경사(京師)로 가는 도중에 다시 북산에 들르려고 하자, 공치규(孔稚珪)가 그의 변절을 배척하여 지은 북산이문(北山移文)에서 종산의 영령과 초당의 신령이 역로에 연기를 달리게 하여 산정에 이문을 새기게 하였다.……푸른 산봉우리로 하여금 재차 모욕을 받게 하고, 붉은 절벽으로 하여금 때를 거듭 입게 한다.[鍾山之英 草堂之靈 馳煙驛路 勒移山庭……碧嶺再辱 丹崖重滓]”라고 하고, 비록 마음은 조정에 두고 있으면서도 혹 거짓 발걸음을 산문에 들여 놓으리라.[雖情投於魏闕 或假步於山扃]”라고 한 데서 온 말이다. 종산은 남경(南京) 동쪽에 있는 북산(北山)을 달리 이른 말이다.

 

 



번호 제     목 조회
65 황사[黃沙]~황사랑[黃四娘]~황산곡[黃山谷]~황산대첩비[荒山大捷碑] 1294
64 가마[珂馬]~가마[賈馬]~가마[加麻]~가망[加望] 1293
63 가생척축 복소선실[賈生斥逐 復召宣室]~가생통한[賈生痛漢]~가서[哥舒]~가서[嘉瑞] 1290
62 가달[假㺚]~가담[迦譚]~가담[賈耽]~가담항어[街談巷語]~가당오씨[可堂吳氏] 1288
61 화시[華始]~화식[火食]~화식전[貨殖傳]~화신풍[花信風]~화씨박[和氏璞] 1287
60 홍연[弘演]~홍연대소[哄然大笑]~홍엽제시[紅葉題詩]~홍우점[鴻羽漸] 1284
59 가계야목[家鷄野鶩]~가계야치[家鷄野雉]~가고[笳鼓]~ 1280
58 홀현홀몰[忽縣忽沒]~홀홀[忽忽]~홍간조오객[虹竿釣鼇客]~홍거절[鴻擧絶] 1267
57 호조비화[好鳥飛花]~호주두목[湖州杜牧]~호중구화운[壺中九華韻] 1259
56 가선긍불능[嘉善矜不能]~가선령[嘉善令]~가선리[駕仙鯉]~가설[假設] 1258
55 호손입낭[胡孫入囊]~호수[狐首]~호수[湖叟]~호수매치[胡首埋置] 1256
54 홍보[鴻寶]~홍부[紅腐]~홍불자[洪佛子]~홍비명명[鴻飛冥冥]~홍비준저[鴻飛遵渚] 1252



   441  442  443  444  445  446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