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李荇[이행]陜川聞子規[합천문자규]합천, 두견이 우는 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2,647  
 
陜川聞子規[합천문자규]합천, 두견이 우는 밤
 
- 李荇[이행]-
 
江陽春色夜凄凄[강양춘색야처처]강양 땅 봄빛 밤 되니 싸늘하여
睡罷無端客意迷[수파무단객의미]잠 깨어 이유 없이 아득한 심사
萬事不如歸去好[만사부여귀거호]이래저래 돌아감이 제일 좋다고
隔林頻聽子規啼[격림빈청자규제]숲 저편 밤을 새워 우는 두견이
 
 



번호 제     목 조회
302 白居易[백거이]松齋自題[송재자제]송재에서 2653
301 李荇[이행]陜川聞子規[합천문자규]합천, 두견이 우는 밤 2648
300 袁凱[원개]京師得家書[경사득가서]집에서 온 편지 2640
299 金昌協[김창협] 宿大乘菴[숙대승암] 대승암에서 묵다 2636
298 李白[이백]蘇臺覽古[소대람고]소대에서 옛날을 상상하며 2619
297 王粲[왕찬] 七哀詩三首[其一]칠애시3수1 / 칠애시 2616
296 陶淵明[도연명]乞食[걸식]빌어먹다 2612
295 王維[왕유]臨高臺[임고대]고대에서 2606
294 諸葛亮[제갈량]梁甫吟[양보음]양보음 2605
293 孟郊[맹교]織婦辭[직부사]베 짜는 아낙네 2598
292 元天錫[원천석] 改新國號爲朝鮮 二首[개신국호위조선 2수] 국호(國號)를 조선(朝鮮)이라 정하였으니 2598
291 兪好仁[유호인] 花山十歌화산십가[7] 청량산 상수리 259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