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자첨반룡구[子瞻蟠龍句] ~ 자초지종[自初至終] ~ 자추사[子推事]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959  

자철[磁鐵] 자석과 쇠 두 가지를 말함이다.

자첨[子瞻] 자첨은 송() 나라 때의 문장가인 소식(蘇軾)의 자이다. 소식은 일찍이 예부랑(禮部郞)을 지냈었다.

자첨반룡구[子瞻蟠龍句] 소식(蘇軾)이 반룡사(蟠龍寺)에 가서 자면서 읊은 고금체(古今體). ‘이십칠일 양평(陽平)을 출발, 사곡(斜谷)에 이르러 남산(南山)반룡사에서 자다.’라고 하는 시제(詩題)인데 20()로 되어 있다. <蘇東坡詩集 卷四>

자청[紫淸] 신선이 사는 천상 세계를 말한다.

자초지종[自初至終] 처음부터 끝까지 이르는 동안. , 그 사실.

자추[咨諏] 두루 묻고 의논해야 하는 사신의 일을 말한다. 사신을 전송하는 노래인 시경(詩經) 황황자화(皇皇者華)달리고 또 달리며 두루 묻고 의논하네.[載馳載驅 周爰咨諏]”라는 말이 있다.

자추사[子推事] 자추는 춘추(春秋) 때 진() 나라 개자추(介子推)를 말한다. 그는 일찍이 진 문공(晉文公)에게 허벅지살을 베어 봉양할 정도로 충성을 다했었다. 그 뒤 문공이 위()에 오른 다음 문공을 수행했던 사람들 대부분이 녹(祿)을 받았으나 그에게는 녹상(祿賞)이 없었으므로 면산(綿山)에 숨어버렸다. 문공이 뒤늦게 그 사실을 알고 그를 불렀으나 응하지 않으므로 산에 불을 놓아 그를 오게 했으나 끝내 타죽고 말았다. 후에 그가 죽은 날을 한식일(寒食日)이라 하여 불을 지피지 않고 그의 덕을 추모하였다. <左傳 喜公二十四年>

 

 



번호 제     목 조회
4444 이시애[李施愛] ~ 이식[耳食] ~ 이신[李紳] 1348
4443 이숙황량[已熟黃粱] ~ 이순[耳順] ~ 이시수[二始守] 1728
4442 이수[李需] ~ 이수[二豎] ~ 이수전[二竪纏] 1687
4441 이소부[離騷賦] ~ 이소원[離騷怨] ~ 이소향초[離騷香草] 1481
4440 이소걸해도[二疏乞骸圖] ~ 이소경삼[離騷徑三] ~ 이소공기굴평애[離騷空寄屈平哀] 1245
4439 이세민[李世民] ~ 이소[離騷] ~ 이소[二疏] 1499
4438 이선[珥蟬] ~ 이선유감시[履善有感詩] ~ 이성[犂星] 1201
4437 이상[履霜] ~ 이상동몽[異床同夢] ~ 이상질[李尙質] 1168
4436 이사성[貳師城] ~ 이사훈[李思訓] ~ 이산[移山] 1759
4435 이사구[二寺狗] ~ 이사부[異斯夫] ~ 이사상동문[李斯上東門] 1205
4434 이두[螭頭] ~ 이두란[李豆蘭] ~ 이락[伊洛] 2035
4433 이도위[李都尉] ~ 이동욱[李東郁] ~ 이동제지마[異同齊指馬] 1935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