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타옥[拖玉] ~ 타자우청[拖紫紆靑] ~ 타증[墮甑] ~ 타첩[打疊]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72  

타압경원앙[打鴨驚鴛鴦] 사람을 벌줌으로써 다른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하다란 뜻의 고사성어이다.

타옥[拖玉] 패옥(佩玉)을 끄는 것으로, 높은 지위에 올라가 현귀하게 됨을 뜻한다.

타자우청[拖紫紆靑] 인끈을 맨 높고 현귀한 벼슬을 말한다. 양웅(揚雄)의 해조(解嘲)푸르고 붉은 것을 매어 늘어뜨리고 그들이 타던 수레는 붉은 색을 칠한 것이었다.[紆靑拖紫, 朱丹其轂.]”라는 기록이 있다. 이에 대한 이선(李善)의 주에서는 동관한기(東觀漢紀)를 인용하여 인수는 한나라의 제도로서 공후(公侯)는 자색 인끈을, 구경(九卿)은 청색 인끈을 매었다.[印綬, 漢制公侯紫綬, 九卿靑綬.]”라고 하였고, 또 유량(劉良)의 주에서는 청색과 자색은 모두 현귀한 자들의 복식이다.[靑紫, 幷貴者服飾也.]”라고 하였다.

타좌[惰脞] 타좌는 게으르고 자질구레한다. 서경(書經) 우서(虞書) 익직(益稷)임금이 밝으면 신하도 어질 것이다.”고 했고, 임금이 자질구레하면 신하도 게으르게 된다.”고 했는데, 여기서 인용한 말이다.

타증[墮甑] ()나라 맹명이 시루를 메고 가다가 잘못하여 땅에 떨어졌는데, 돌아보지 않고 그대로 가버렸다. 사람들이 물으니, 대답하기를 시루는 벌써 깨어졌는데 보면 무엇하겠는가.”라고 하였다.

타차취자지전주[墮車醉者只全酒] 술에 취한 사람이 수레에서 떨어져도 상하지 않는 것은 천진(天眞)이 온전한 때문이다.

타첩[打疊] 어떤 일을 미리 수습하고 처리한다는 말이다.

 

 



번호 제     목 조회
5024 통신[通神]~통신담[通身膽]~통종[筒糉]~통진[通津] 6
5023 통덕[通德]~통만[統萬]~통반[筒飯]~통방외[通方外] 18
5022 토홍예[吐虹蜺]~토화[土花]~톤톤[啍啍]~통가[通家]~통관규천[通管窺天] 32
5021 토진간담[吐盡肝膽]~토찬[吐餐]~토탈[兎脫]~토포악발[吐哺握髮] 36
5020 토악[吐握]~토영삼굴[兎營三窟]~토우[土牛]~토원[兎園] 34
5019 토반진갱[土飯塵羹]~토봉[吐鳳]~토사구팽[兎死狗烹]~토사호비[兎死狐悲]~토세[免勢] 36
5018 토낭[土囊]~토만두[土饅頭]~토모삼굴[兎謀三窟]~토목형해[土木形骸] 46
5017 토각귀모[兎角龜毛]~토간[免肝]~토구[菟裘]~토규연맥[兎葵燕麥] 59
5016 택우천형[澤虞川衡]~택풍괘[澤風卦]~택풍대상[澤風大象]~탱장문자[撑腸文字] 60
5015 택상[宅相]~택상양구[澤上羊裘]~택서거[擇壻車]~택선[澤仙] 83
5014 택리인위미[擇里仁爲美]~택문구[澤門謳]~택반음[澤畔吟]~택복견[澤腹堅] 81
5013 태호[太皓]~태화[太和]~택거인[澤車人]~택궁[澤宮] 91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