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각[竹閣] ~ 죽계육일[竹溪六逸] ~ 죽고[粥鼓]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282  

주흘산[主屹山] 문경(聞慶) 북쪽에 있는 진산(鎭山) 이름이다.

죽가[竹柯] 예기(禮記)竹貫四時而不改柯易葉이라 하였다.

죽각[竹閣] []의 별칭으로 죽원(竹園) 또는 죽림정사(竹林精舍)라고도 한다.

죽계[竹溪] 중국 산동성(山東省) 태안현(泰安縣)에 있는 지명이다. 이곳에 당()의 일류 문장이었던 이백 (李白공소보(孔巢父한준(韓準배정(裵政장숙명(張叔明도면(陶沔) 등이 시사(詩社)를 결성했었다.

죽계육일[竹溪六逸] 당 나라 문장 이백(李白)이 소시적에 공소보(孔巢父한준(韓準배정(裵亭장숙명(張叔明도면(陶沔)과 함께 조래산(徂徠山)에 있으면서 날마다 침취(沈醉)하며 호를 죽계육일이라 하였다.

죽계일사[竹溪逸士] 죽계는 지명이다. 당 현종(唐玄宗) 때 죽계의 여섯 일사(逸士)들이 모임을 만들고 날마다 술을 마시며 풍류를 즐겼던 고사인데, 여섯 일사는 공소보(孔巢父이백(李白한준(韓準배정(裵政장숙명(張叔明도면(陶沔)이었다.

죽고[粥鼓] 절에서 불경(佛經)을 읽을 때에 두드리는 제구. 나무를 가지고 물고기 모양으로 만드는데, 이를 두드려서 승려들에게 식사 시간을 알리기도 한다. 목어(木魚).

 

 



번호 제     목 조회
4689 죽참순속[竹驂淳俗] ~ 죽취일[竹醉日] ~ 준골[駿骨] 1098
4688 죽지[竹枝] ~ 죽지곡[竹枝曲] ~ 죽지애[竹枝哀] 1091
4687 죽영사성남[竹影似城南] ~ 죽장망혜[竹杖芒鞋] ~ 죽장화룡[竹杖化龍] 1192
4686 죽상루[竹上淚] ~ 죽석[竹石] ~ 죽엽청[竹葉靑] 1015
4685 죽백[竹柏] ~ 죽부[竹符] ~ 죽사부[竹使符] 1012
4684 죽마고우[竹馬故友] ~ 죽마정경성[竹馬定傾城] ~ 죽반승[粥飯僧] 1017
4683 죽루[竹樓] ~ 죽림우[竹林友] ~ 죽림현[竹林賢] 1169
4682 죽궁[竹宮] ~ 죽궁망배[竹宮望拜] ~ 죽력의이[竹瀝薏苡] 1047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