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맹분[孟賁]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7,214  
♞맹분[孟賁] ① 춘추 때 위나라의 장사 이름이다. <사기정의(史記正義)>에 의하면 그가 일단 노하여 고함을 치면 그 소리에 하늘이 움직였다고 했다. <시자(尸子)>에 “맹분은 물속에서는 교룡(蛟龍)도 피하지 않고, 산속을 다닐 때는 흉포한 호랑이도 마다하지 않았다.”라고 했다.
② 전국 때 진무왕의 호위 무사였던 맹열(孟說)이다. 태어날 때부터 용력이 있어 평소에 살아있는 소의 뿔을 뽑았다고 했다. 그는 오획(烏獲)과 함께 용력으로 제후들 사이에 이름이 있었다. 진나라 왕으로 즉위한 진 무왕이 용사들을 좋아한다는 소식을 듣고 각지의 용사들을 이끌고 진나라로 들어가 높은 벼슬을 받았다. 무왕 4년 기원전 307년 무왕이 주나라에 들어가 구정 들기 시합을 맹열과 하다가 다리가 부러져 죽었다. 이에 그 죄를 추궁 받아 살해되고 그 종족은 멸족되었다.
 
 



번호 제     목 조회
89 몽장지어[蒙莊知魚] ~ 몽접[夢蝶] 4127
88 몽와[夢窩] ~ 몽장수[蒙莊叟] 3882
87 몽염[蒙恬] 4163
86 목란[木蘭] ~ 목란주[木蘭舟] 5406
85 목도[木道] ~ 목독자[牧犢子] 3668
84 목난[木難] ~ 목덕[木德] 5611
83 목공[木公] ~ 목궁지천주[牧宮之天誅] 4070
82 목계가[木鷄歌] 4526
81 목계[木鷄] 3553
80 맹분[孟賁] 7215
79 맹광[孟光] ~ 맹광양홍[孟光梁鴻] 4943
78 맹견명[孟堅銘] ~ 맹공작[孟公綽] 4829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439  4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