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천도[天都] ~ 천도무지[天道無知]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2,874  
♞천도[天都] 봉우리 이름인데, 중국 안휘성(安徽省) 흡현(歙縣) 황산(黃山)의 최고봉이다.
♞천도[天弢] 하늘 주머니란 말로, 곧 사람이 이 세상에 살고 있는 것이 하늘 주머니에서 노는 것과 같다고 비유해서 쓰는 말이다. <莊子 知北遊>
♞천도무지[天道無知] 진(晋)나라 등백도(鄧伯道)가 난리를 만나, 자기의 어린 아들과 부모 없는 어린 조카를 데리고 피란을 가다가, 일이 급하여 두 아이를 함께 보전할 수 없게 되자 아내와 의논하고 아들을 버리고 조카를 살렸더니, 후일에 그는 마침내 아들을 두지 못하였으므로 당시의 사람들이, “천도(天道)가 알지 못하여 등백도가 아들을 못 두었다.”하였다.
 
 



번호 제     목 조회
316 천도시비[天道是非] 3115
315 천도[天都] ~ 천도무지[天道無知] 2875
314 천단[天壇]/천단조로[天壇阻路]/천대[天台] 3179
313 천노[千奴] ~ 천노대장견수감[千奴待長絹輸柑] 3694
312 천년우주[千年遇主] ~ 천년주[千年柱] 3115
311 천난규관측단예[天難闚筦測端倪] ~ 천녀목성[天女目成] 3217
310 천기[千騎] ~ 천기절[天祺節] 3249
309 척령[鶺鴒] ~ 척령최령[鶺鴒摧翎] 4256
308 척기[陟屺] ~ 척등공장[擲騰空杖] 4078
307 채진[采眞]/채취생[彩翠生]/채침[蔡沈] 4712
306 창롱[窓櫳] /창룡성[蒼龍牓]/창린[昌麟] 3872
305 창려[昌黎] ~ 창려환박수요소[昌黎宦薄愁饒笑] 3916



   411  412  413  414  415  416  417  418  419  4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