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법문[法門] ~ 법부현[法部絃]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2,722  
♞법문[法門] 원래 불가(佛家)의 용어인 불이법문(不二法門)의 준말인데, 유일무이(唯一無二)의 독보적인 경지를 가리킬 때 쓰는 표현으로 되었다.
♞법부[法部] 법곡(法曲). 당(唐) 나라 때 사원(寺院)에서 연주하던 악곡(樂曲)의 이름이다. 법곡이 당(唐) 나라에서 일어났는데, 당 명황(唐明皇)은 법부곡을 몹시 좋아하여 좌부기(坐部伎) 자제(子弟) 3백 인을 선발하여 이원(梨園)에서 법부를 가르쳤다고 한다. 그 곡 중에 파진악(破陣樂)․일융대정악(一戎大定樂)․장생악(長生樂)․적백도리화(赤白桃李花)가 있다. <唐書 禮樂志>
♞법부주함소[法部奏咸韶] 궁중의 정통 음악을 들을 수 있다는 말이다. 함지(咸池)는 요(堯) 임금의 음악이고 소호(韶頀)는 순(舜) 임금의 음악이다. 법부는 원래 법곡(法曲)으로서 악곡(樂曲)의 이름인데, 여기에서는 음악을 담당하는 부서(部署)의 뜻으로 쓰였다.
♞법부현[法部絃] 아름다운 음악을 말한다. 법부는 당 현종(唐玄宗) 때의 이원성(梨園省)을 말한다. 현종은 법곡(法曲)을 무척 좋아하여 이원성을 두어 전적으로 법곡을 익히게 하였다.
 
 



번호 제     목 조회
437 벽곡[辟穀] ~ 벽기가[癖嗜痂] 3208
436 벽[壁] ~ 벽계방[碧鷄坊] 3148
435 법운[法雲] ~ 법희[法喜] 2755
434 법안[法眼] ~ 법왕[法王] 2716
433 법성퇴사[法星退舍] ~ 법식[法食] 3147
432 법사[法事] ~ 법삼장[法三章] 3517
431 법문[法門] ~ 법부현[法部絃] 2723
430 법라[法螺] ~ 법륜[法輪] 3063
429 법가[法家] ~ 법국은사[法局隱士] 2909
428 범한[范韓] ~ 범희문[范希文] 3760
427 범망[凡亡] ~ 범방비[范滂轡] 2764
426 범련[泛蓮] ~ 범로흉리갑[范老胸裡甲] 3041



   401  402  403  404  405  406  407  408  409  4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